[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아, 봄들아 / Leeum
[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아, 봄들아 / Leeum
  • Leeum Leeum
  • 승인 2021.04.02 06:59
  • 업데이트 2021.04.02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 봄들아 / Leeum

밤새 
뿌시락 뿌시락하더니
저기 숨어있었구나
네가 피고 있었어

​마당에 핀 스위트피를 꺾어다 
선생님께 드렸다던 그 아이
꽃을 보시면서 어린 아사코가 생각난다던 
피 선생님 마음 알 것 같네 

봄비 온 둥 만 둥 한 사이
청매화가 아웅다웅 피었어요라는 말 대신
살짝 따라온 꽃향기 한 아름 담아
덤이라고  싸서 보내드리면 
굳이 추억이라고 말하지 않아도 아실 테지

봄을 꽂고
봄을 캐고
봄을 걷고
봄을 만지고 싶다
나도 수선 떨고 싶다 봄처럼

어서 가서.

<시작노트>

그리운 사람도 
못 만나는 세상에서 살고 있습니다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볼 수 있고
허리를 펴고 앉아 있을 수 있고 
눕고 설 수만 있어도 은총이라는 생각이 들어 감사하는 요즈음입니다..

생강나무꽃이 톡톡 소리내며 봄비 속에서 빛나는 오늘

봄은 숲에서 자유롭게 소리를 지르며 들뜨게 하고
들과 산에서 지혜와 생존 메시지를 전해주고 있습니다

芝室 김종숙
芝室 김종숙

◇Leeum 시인은

▷문예마을 시 부문 신인문학상수상(2020)
▷한양문학 수필 부문  신인문학상수상(2020)
▷한양문학 정회원, 문예마을 정회원
▷시야시야-시선 동인
▷동인지 《여백ㆍ01》 출간
▷대표작 《별들에게 고함》 외 다수
▷(주)금호T/C 재직,  기획공연- 다솜우리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