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철 교수의 '삶의 반음 미학' - (68) 리하모니제이션 테크닉보다 필링 소울
박기철 교수의 '삶의 반음 미학' - (68) 리하모니제이션 테크닉보다 필링 소울
  • 박기철 박기철
  • 승인 2021.04.09 19:27
  • 업데이트 2021.04.09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순 코드 진행과 다른 여러 리하모니제이션
단순 코드 진행과 다른 여러 리하모니제이션

웬만한 곡들은 토닉, 서브 도미넌트, 도미넌트 코드 만으로도 연주할 수 있다. 즉 C 키에서는 C, F, G 요 세 트라이어드 코드들만 써도 된다.

그러나 그리 하면 단순하므로 대리코드, 세컨더리 도미넌트, 투파이브원, 디미니쉬드, 대리 도미넌트, 서브 도미넌트 마이너, 베이스 순차 진행, 라인 클리셰, 모달 인터체인지, 인버젼, 어퍼스트락쳐 등을 통해 색다른 코드를 써서 리하모니제이션을 할 수 있다. 재즈 화성학은 이를 위한 것이다. 당연히 반음의 역학이 작용한다.

물론 다양한 코드를 써서 테크니컬하게 연주하는 게 다 좋은 건 아니다. 과하게 쓰면 이상해진다. 단순한 코드를 쓰건 복잡한 코드를 쓰건 필링과 소울을 살려 그루브하게 연주하는 게 관건이다.

<경성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