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지천명에 뒤를 돌아본다 - 사랑하는 딸에게 / 석정희
[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지천명에 뒤를 돌아본다 - 사랑하는 딸에게 / 석정희
  • 석정희 석정희
  • 승인 2022.01.09 20:36
  • 업데이트 2022.01.1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천명에 뒤를 돌아본다 
-사랑하는 나의 딸에게- 
                                 
석정희

 

하늘의 뜻을 안다는
이 나이에 뒤를 돌아보니
눈에 가득 가슴에 가득
너 하나 남아 있구나
나랑 같이가던 소녀도
너와 함께가던 소녀는 어디로 가고
두 여인으로 길을 가는 동행이 되어
광야를 걷고 있구나
새벽이면 귀 기울여 종소리에 기도를 드리고
밤이면 하늘을 채우는 별을 보며
새벽 이슬처럼 밤에 별처럼 영롱하거라
고통이 슬퍼서 슬픔이 되어
슬퍼 눈물 지을 때 위로를 얻어
고통과 슬픔이 바탕이 되는 수를 놓으면
기쁨이 되고 즐거움으로 번지리라
빛을 찾아 어두움을 뚫고
백합향기만으로 숨 쉬며
입을 열면 찬양이, 손을 뻗으면 기쁨이 되게
두 발을 잰걸음으로 달려가자
시랑이 길을 막는 두려움
미혹의 함정은 주님의 손을 붙잡고 건너고
불구덩이에선 몸을 태워 정금을 남기자
아침마다 살을 펴는 햇살같이
추운 곳을 녹이는 햇볕이 되어
꽃씨를 틔우고 열매를 맺어
풍성한 은혜에 감사 드리자

석정희 시인 모녀

◇석정희 시인은

▷Skokie Creative Writer Association 영시 등단 
▷‘창조문학’ 시 등단 
▷대한민국문학대상 수상,  한국농촌문학 특별대상, 세계시인대회 고려문학 본상, 독도문화제 문학대상, 글로벌최강문학명인대상, 대한민국예술문학세계대상, 유관순 문학대상 등
▷시집 《문 앞에서 In Front of The Door》(한영시집), 《The River》(영문시집), 《나 그리고 너》, 《엄마되어 엄마에게》, 《아버지 집은 따뜻했네》
▷가곡집 《사랑나그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